장례상식

Home > 장례정보 > 장례상식

장례상식

장례상식 : 위로의 인사말

  • 1. 문상시 위로의 인사말

  • - 문상을 가서 어떤 위로의 말을 해야 할지 몰라 망설인다. 실제 조문의 말은 문상객과 상주의 나이 관계에 따라 다양하다.
  • - 보통은 "삼가 조의를 표합니다", "얼마나 슬프십니까 "가 좋다. 상주는 상중에는 항상 죄인이므로 "고맙습니다", "찾아 주셔서 감사합니다" 하고 문상 온 사람에게 고마움을 표한다.
  • - 그외 인사말은 다음과 같다.

· 상주, 상제의 부모인경우

•상사에 얼마나 애통하십니까? (상사란? 생각하고 그리워 하는 것)
•망극한 일을 당하셔서 어떻게 말씀 여쭐지 모르겠습니다. (망극이란? 어버이의 은혜가 그지없다는 뜻)

· 상제의 아내인 경우

•얼마나 섭섭하십니까?
•상사에 어떻게 말씀 여쭐지 모르겠습니다.

· 상제의 형제인 경우

•백씨상을 당하셔서 얼마나 비감하십니까?
(백씨란? 남의 맏형의 존대말 / 중씨란? 남의 둘째형의 높인말 / 계씨란? 남의 사내아우의 높인말)

•자녀인 경우

•얼마나 상심하십니까?
•참척을 보셔서 얼마나 마음이 아프십니까?(참척이란? 자손이 부모나, 조부모에 앞서 죽는 일)

  • 2. 문상을 갔을 때

  • - 집안 풍습이나 신봉하는 종교가 다르더라도 해당 상가의 가풍에 따르는 것이 올바르다.
  • - 망인이 연세가 많아 돌아가셨을 때 호상(好喪)이라 하여, 웃고 떠드는 일은 있어서는 아니 되겠다. 죽음에 호상이란 있을 수 없기 때문이다.
  • ▶ 장례상식1 | 위로의 인사말

  • ▶ 장례상식2 | 상주표시

  • ▶ 장례상식3 | 종교식 예절

  • ▶ 장례상식4 | 제사의 종류

  • ▶ 장례상식5 | 제사상 차림 (제수진설법)

  • ▶ 장례상식6 | 관 모시는 예법

  • ▶ 장례상식7 | 기타 중요 상례예절